시작페이지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즐겨찾기추가
로그인 회원가입 | 아이디찾기 | 비밀번호찾기 | 장바구니
NEW
HOT
HOT
HOT
NEW
사이트홈
캐나다뉴스
커뮤니티
생활정보
종교
골프
동영상
벼룩시장
맘스클럽
영어교육
문화정보
고객센터
OFF
문화 전체 매거진 라이프 웹소설 웹툰 영화/음악 도서소개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나를 봐
도서소개 > 상세보기 | 2019-04-10 14:31:38
추천수 1
조회수   72

제목

나를 봐

글쓴이

해피도서

저자

니콜라스 스파크스 저

옮긴이

이 진 옮김

페이지

552 page

출판사

아르테

출간일

2019.03.15

isbn

9,788,950,979,706
내용

책소개


“내가 널 보는 것처럼 너도 나를 봐.”

서로 다른 상처를 지닌 두 사람의 운명적인 만남,

그리고 과거로부터 벗어나려는 그들을 뒤쫓는 그림자의 손길

비가 몰아치는 어느 날 밤, 갓길에서 우연히 만난 두 사람은 달빛이 내리는 해변에서 재회하면서 운명처럼 사랑에 빠진다. 폭력과 분노로 점철된 과거를 뒤로 하고 이전의 실수를 반복하지 않기 위해 타인과 깊은 관계를 맺지 않으려던 콜린의 결심은 마리아 앞에서 무력해지고, 마리아 또한 과거에 상처받은 경험으로 인한 두려움을 딛고 그에게 손을 내민다. 누군가에게 상처를 주고, 또 누군가에게 상처를 받았던 기억으로 머뭇거리는 것도 잠시, 두 사람은 서로에게 급속도로 빠져들고 어두웠던 삶은 환하게 빛나기 시작한다. 하지만 마리아를 집요하게 뒤쫓는 과거의 망령이 두 사람 앞에 나타나면서 위협적인 사건들이 연달아 일어나고, 마리아의 삶은 다시금 혼란으로 빠져든다. 어딜 가든 마리아를 지켜보고 있는 두 눈, 발신자를 알 수 없는 협박 메시지, 가족의 집에 침입한 흔적……. 그토록 벗어나고자 했던 과거의 그림자가 또 한 번 발목을 낚아채려는 순간, 과연 두 사람은 사랑을, 그리고 서로를 지킬 수 있을까?


저자소개

니콜라스 스파크스

미국 소설가. 1965년 네브래스카주 오마하에서 태어났다. 노터데임대학 재학 당시 육상 계주 선수로 뛰다 부상을 당했는데 이때 재활 치료를 받으면서 글을 쓰기 시작했다. 졸업 후 여러 직업을 전전하며 틈틈이 소설을 썼으나 출간으로 이어지지 못하다가, 올림픽 육상 금메달리스트 빌리 밀스와 공동 집필한 자기계발서 『보키니Wokini』가 1991년 출간되었다. 1995년 소설 『노트북The Notebook』이 워너 북스에 100만 달러에 팔렸고 이듬해 출간, 대성공을 거두었다. 연달아 발표한 『병 속에 담긴 편지Message in a Bottle』(1998), 『워크 투 리멤버 A Walk to Remember』(1999), 『레스큐The Rescue』(2000), 『길모퉁이A Bend in the Road』(2001), 『로댄스의 밤Nights in Rodanthe』 (2002), 『가디언The Guardian』(2003), 『트루 빌리버True Believer』 (2005) 등도 세계적인 베스트셀러가 되었다. 여기에 『디어 존 Dear John』(2006), 『라스트 송The Last Song』(2009), 『베스트 오 브 미The Best of Me』(2011) 등과 최근작 『에브리 브레스Every Breath』(2018)까지, 총 21권의 소설을 내놓았다. 그중 『병 속에 담긴 편지』 『워크 투 리멤버』 『노트북』 『라스트 송』 등 10편이 영화로 개봉되어 크게 히트했고, 할리우드에서 니컬러스 스파크스의 소설은 흥행 보증 수표가 되었다. 그는 현재 노스캐롤라이나에 살고 있으며, 자선단체와 노터데임대학 글쓰기 프로그램(MFA)을 지원하는 한편 니컬러스 스파크스 재단을 설립하여 학생들의 국제 문화 교육을 돕는 등 활발히 활동 중이다.


목   차

이 책은 목차가 없습니다.


출판사 서평

“로맨스의 왕이 돌아왔다!”
영화 ‘노트북’의 작가 니컬러스 스파크스가 선사하는
숨 막히게 강렬하고 아름다운 서스펜스 로맨스
아마존 영미소설 1위, [뉴욕타임스][USA TODAY] 베스트셀러

영화 [노트북][디어존][병속에 담긴 편지]의 원작자이자 애절하고 따뜻한 사랑 이야기를 강렬한 색채로 그려온 로맨스 소설의 거장 니컬러스 스파크스가 서스펜스 로맨스 『나를 봐』로 돌아왔다. 전혀 다른 삶을 살아온 두 남녀의 운명적인 사랑과 이들에게 닥친 역경의 이야기를 담은 이 책은 작가의 이전 작품들보다 한층 긴장감 넘치는 스토리와 매력적인 캐릭터를 선사한다. 미국 최고의 베스트셀러 작가인 니컬러스 스파크스의 작품은 전 계 50여 개 이상의 언어로 번역?출간되어 1억 5만 부 이상의 판매를 올렸으며, 많은 작품이 영화로 제작되어 큰 사랑을 받았다. 무려 8년 만에 한국의 독자들을 다시 찾아온 그의 강렬하고 아름다운 로맨스는 다시 한 번 운명과 사랑에 대한 깊은 울림을 선사할 것이다.
니컬러스 스파크스의 이전 작품들이 찬란한 시절의 사랑, 감성적인 로맨스에 주를 맞춘 작품들이었다면 『나를 봐』는 자신을 잠식하던 어두운 과거의 경험과 그로 인한 두려움, 그럼에도 불구하고 피할 수 없는 사랑과 그 사랑으로 용기를 얻어 새로운 내일로 나아가는 두 남녀에 관한 이야기다. 막 시작한 연인의 감정을 살린 로맨스와 두 사람의 발목을 낚아채려는 일련의 사건들이 자아내는 서스펜스가 나란히 소실점을 향해 달려 나가며 마지막까지 눈을 뗄 수 없게 한다. 니컬러스 스파크스는 이 작품에 대해 “이전 소설들보다 훨씬 긴장감 있는 스토리와 새로운 캐릭터를 보여줄 것”이라며 독자들의 기대를 불러일으켰고, 출간 직후 아마존 영미소설 1위, [뉴욕타임스][USA TODAY] 베스트셀러에 오르며 그 말이 사실임을 증명했다.

“사랑은 때로 우리를 산산조각 내려는 위기 속에서 견고해진다,
우리가 너무나 약한 사람들임에도 불구하고.”
설렘과 스릴을 동시에 선사하는 독창적이고 감각적인 로맨스

어린 시절 폭력의 대상이 되었던 소년은 자라 타인에게 폭력을 되돌려주는 사람이 되었고, 어떤 일도 완벽한 계획으로 처리하던 소녀는 실패의 경험으로 삶의 방향을 잃고 방황하는 사람이 되었다. 과거의 자신을 내버리고, 혹은 외면하면서 새로운 모습으로 살고자 하지만 과거는 끊임없이 그들을 되쫓는다. 과거의 트라우마로 인한 자기연민, 두려움, 압박감, 자유롭지 못한 삶…...(하략)
 


추천스크랩 목록




댓글쓰기
패스워드 패스워드를 입력하세요.(댓글 삭제시 사용됩니다.)
도배방지키  30514867   보이는 도배방지키를 입력하세요.
댓글아이콘선택 [댓글 작성시 댓글콘을 클릭하시면 내용에 추가됩니다.]
센스! 냠냠냠 힝~ 누구? ... 좋아 애도 주식 대한민국 릴랙스 갈래말래 더워 추워요 훗 샤방 해피 화남 훌쩍 >_< 깜빡 소주 반대 찬성 완소 흑흑 헐 ^^ ye~ 굿 복받으세요 미스터 미세스 미스 헉! 후덜덜 덜덜덜 뷁 캬캬캬 아자 뭐죠? 사랑 필요없다 지구를떠라 필승 캬캬캬 지름신 고맙습니다 완전조아 자기야 빠팅 니들이알어 므흣 뭐라카노 추워 하이 ㅋ 사랑해 화이팅 아자아자 쌩큐 힘내 열폭 오늘 하하하 하앙 킹왕짱 뭐니 듣보잡 ok so hot 신상품
이전게시글 열세번째 배심원 2019-04-10 14:23:08
다음게시글 버드 스크라이크 2019-04-10 14:37:28
매거진/잡지
347
라이프/건강/패션
158
웹소설
13
웹툰/만화
19
영화/뮤직비디오
405
도서소개
1609
동영상 골프 종교 커뮤니티 생활정보
[종영드라마]
참 좋은 시절
ondemandforyou | 2019-04-22
[잼있는영상] 컬투쇼 (레전드사연) UCC ...
[동영상]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
[동영상]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최신 업데이트 게시글
[쿠폰핫딜정보]
by amazon | 2019-04-22
Amazon) Coway Aquamega 100 Water Purifier $1...
[남자들의 수다]
by 검검섬검 | 2019-04-22
라면 드시죠?
[여자들의 수다]
by 빨간파파야 | 2019-04-22
남편이나 남친이 하는 행동중에 나를 심쿵하게 ...
[헬프미]
by claudiachoe | 2019-04-22
차사고 또 났어요... 100% 제 잘못일까요??
[멘붕스토리]
by 문양히 | 2019-04-22
몇달이 지나도 너무 너무 기분 나쁜 비행기 안에...
최신 댓글리스트 + 더보기
[여자들의 수다]
웬만하면 회사에선 조금이라도 ...
by oliviayoo | 0일 19분 50초전
[여자들의 수다]
여기저기 다니며 겸손을 배우신...
by jasmineyi | 0일 21분 39초전
[멘붕스토리]
저는요.. 비행기 가운데 줄의 끝...
by jinlim | 0일 23분 20초전
공지사항 + 더보기
개인블로그 및 미니홈피 이용안내..
일부 동영상 메뉴이동 안내..
포인트 기능 이용하기..
잡아라! 게시판 랭킹 이벤트 안내..
회원정보 수정을 꼭 해주세요..
광고문의 사이트이용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