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즐겨찾기추가
로그인 회원가입 | 아이디찾기 | 비밀번호찾기 | 장바구니
홈으로 캐나다 한인포털 해피코리아 캐나다뉴스 경제 상세보기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내년 장바구니 물가 2~4% 상승 전망
경제뉴스 > 상세보기 | 2019-12-06 11:37:12
추천수 50
추천수

리포터

토론토 중앙일보 (news@cktimes.net) 기자

기사출처

토론토 중앙일보
내   용


가구 평균 연간 12,667달러 지출  --- 기후변화가 주 요인

 
기후변화의 영향으로 내년 캐나다 가정의 식품비가 오를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최근 발표된 ‘2020년 식품물가 보고서’에 따르면 내년 식품물가는 2%에서 4%까지 오를 것으로 전망됐다.
이에 따라 연간 가계의 식품비 지출은 1만 2천6벡67달러로 올해보다 4백87달러를 더 부담하게 된다. 각 식품별로 보면 베이커리류는 0-2%, 유제품은 1-3%, 과일은 1.5-3.5%, 육류는 4-6% 등이다. 또 외식비, 해산물, 야채는 모두 2-4% 씩 오르고 기타는 0-2% 오른다는 전망이다.

올해로 10번째인 이 보고서는 작년에 온타리오주를 비롯해 브리티시컬럼비아주(BC)와 알버타, 사스캐처완주등 4개주가 오를 것이라고 예상했었다. 내년에는 BC주와 마니토바,프린스에드워드 아일랜드(PEI), 퀘벡 등 4개주가 인상을 겪게 될 것으로 지적됐으며 오직 BC주만이 연달아 오르는 주로 꼽혔다.

작년에 보고서는 올해 식품물가 상승률 전망치로 1.5-3.5% 사이로 예측했다. 그리고 2019년 10월에서 2019년 9월까지 1년간 3.5% 상승한 결과가 나왔다고 밝혔다. 각 식품별로 봤을 때 육류는 당초 -3%~-1%로 봤는데 3%가 상승했고, 해산물도 -2%~0%로 봤는데 3% 상승했으며, 채소는 4-6% 상승 전망에 비해 2배가 넘는 12%나 올랐다.

이에 따라 당초 2019년 기준 가계의 식품비 지출이 연간 1만 2천1백57달러에서 실세로는 23달러가 더 많은 1만 2천180달러 지출하게 됐다는 분석이다.

내년도 식품물가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들로 기후변화, 지리정치적 위기(Geopolitical Risks) 등이 꼽혔다. 국내적 요인에서 소비자 채무부담과 가처분소득 등은 식품물가에 대한 효과가 감소할 것으로 봤다.

http://www.cktimes.net/board_read.asp?boardCode=board_economy&searchBoardField=&searchBoardText=&boardNumber=4064&page=1&delMain=&cpSection=
추천스크랩 목록
댓글쓰기
패스워드 패스워드를 입력하세요.(댓글 삭제시 사용됩니다.)
도배방지키  37379786   보이는 도배방지키를 입력하세요.
댓글아이콘선택 [댓글 작성시 댓글콘을 클릭하시면 내용에 추가됩니다.]
센스! 냠냠냠 힝~ 누구? ... 좋아 애도 주식 대한민국 릴랙스 갈래말래 더워 추워요 훗 샤방 해피 화남 훌쩍 >_< 깜빡 소주 반대 찬성 완소 흑흑 헐 ^^ ye~ 굿 복받으세요 미스터 미세스 미스 헉! 후덜덜 덜덜덜 뷁 캬캬캬 아자 뭐죠? 사랑 필요없다 지구를떠라 필승 캬캬캬 지름신 고맙습니다 완전조아 자기야 빠팅 니들이알어 므흣 뭐라카노 추워 하이 ㅋ 사랑해 화이팅 아자아자 쌩큐 힘내 열폭 오늘 하하하 하앙 킹왕짱 뭐니 듣보잡 ok so hot 신상품
이전게시글 연방중은 기준금리 또 현행 동결 2019-12-05 13:15:52
다음게시글 토론토 재산세 큰폭 인상 찬성론 ’ 대세’ 2019-12-06 11:37:54
광고문의 사이트이용문의